KR
스크롤

둘세 데 레체
우유의 부드러움

이탈리아 아이스크림 수공업술이 남미 제조법을 만나면 살짝 카라멜맛이 나는 부드러운 우유잼 아이스크림이 탄생합니다.

저희 둘세 데 레체

근원

남미에서 자주 먹는 "둘세 데 레체"는 특히 아르헨티나의 국가 상징이기도 하다. 전설에 의하면 19세기에 단 우유를 불에 올린 것을 잊어버린 실수에서 탄생했다고 한다. 몇 시간이 지난 뒤 우유는 연하고 맛있는 카라멜 비슷한 것으로 변했다.

저희 둘세 데 레체

우유, 설탕과 많은 인내심이 동심을 떠오르게 하는 이 맛의 주요 재료다.

아모리노가 알립니다.

둘세 데 레체 아이스크림은 색소나 인공향료 없이 만들어집니다. 계란, 우유 그리고 콩 성분을 포함하고 있습니다.